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네이버톡톡
맨위로

서울그린트러스트, 미래에셋대우숲가꾸기 진행

등록일 2019년11월28일 06시31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서울그린트러스트(이사장 지영선)와 미래에셋대우(수석부회장 최현만)는 미래에셋대우 희망체인봉사단 50여명과 함께 이촌한강공원 미래에셋대우숲가꾸기 활동을 진행했다.

 

서울그린트러스트와 미래에셋대우,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시민참여 한강숲 조성사업 업무협약을 통해 이촌한강공원에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한강숲을 조성하고 가꾸기로 약속한 바 있다. 이 협약을 통해 4월 20일 ‘미래에셋대우숲’을 조성하였으며, 계절별로 입양 공간을 방문하여 한강의 자연성 회복 및 도심의 대기질 문제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미래에셋대우숲조성은 미래에셋대우 희망체인봉사단이 직접 사회공헌 세부 과제를 도출하여 선정한 봉사활동으로, 미세먼지를 비롯한 환경문제의 심각성과 도시숲의 중요성에 대한 시민들의 인식 제고가 목표이다. 특히 자녀와 함께 봉사활동에 참여하여 아이들에게 직접적인 경험을 통해 환경에 대한 소중함을 일깨우고 있다.

 

이 날 미래에셋대우 희망봉사단 50여명은 직접 심었던 양버들나무 2주, 왕버들나무 6주, 조팝나무 500여주에 물주기, 우드칩 깔기 등의 숲가꾸기를 통해 나무들의 겨울 월동준비를 도왔다.

 

앞으로 3년 동안 미래에셋대우는 매년 4회씩 미래에셋대우숲에 나무를 심고 가꾸는 활동을 지속한다. 꾸준한 나무심기 및 지속가능하기 위한 숲가꾸기 활동을 통해 미세먼지 저감에 기여하고 한강공원을 이용하는 시민에게 건강한 휴식공간을 제공한다.

 

서울그린트러스트 이우향 사무국장은 “환경문제 해결을 위해 도시숲의 중요성에 대해 먼저 관심을 갖고 적극적으로 제안하고 자원봉사로 함께해주신 미래에셋대우 희망체인봉사단에 감사드린다”며 “지속 가능한 도시숲을 위해 앞으로도 다음세대의 주역인 자녀들과 함께 꾸준한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그린트러스트의 ‘한강공원입양’은 기업 파트너와 함께 한강공원 내 숲이 필요한 구역을 입양해 시민과 자연 모두가 건강한 한강공원을 만들어가는 사업이다. 한강공원을 입양하는 기업은 최소 3년 이상의 활동을 약속하고 매년 정기적으로 방문해 나무를 심고 가꾸는 활동을 진행한다. 2019년에는 미래에셋대우를 포함한 8개의 기업과 4개의 한강공원을 가꾸고 있다.

진정봉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가장 많이 본 뉴스

경제 사회 정치 세계 만평

포토뉴스 더보기

기부뉴스 더보기

현재접속자 (명)